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 ‘동네방네 예술가’ 2년 연속 지자체 보조사업 공모 선정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2019년 09월 06일 금요일 제9면

양평군은 ‘동네방네 예술가’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공모한 ‘2020년 문화가 있는 날’ 지자체 보조사업 공모에서 2년 연속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2019090601010002378.jpg
동네방네 예술가는 양평군립미술관을 거점으로 하는 생활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으로, 공모 선정에 따라 국비 5천만 원을 지원받는다.

문화가 있는 날 지자체 공모는 문화원, 문화의집, 생활문화센터 등 지역 문화시설을 거점으로 지자체가 지역 특성에 맞게 기획한 지역밀착형 프로그램을 선정하는 사업이다. 양평군립미술관은 기존 동네방네 예술가 사업을 발전시킨 기획안을 제출해 서류 및 인터뷰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미술관은 지난해 동네방네 예술가를 통해 ‘찾아가는 예술가’, ‘작가의 작업실’, ‘꼬물꼬물 예술놀이’, ‘미술관 음악회’ 등 지역민과 소통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각광받은 바 있다.

군 관계자는 "현재까지의 두드러진 사업 성과가 공모 선정의 밑거름이 됐다"며 "우리 군이 가진 풍부한 예술 인프라를 활용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양평=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