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언주, 이슬맺힌 이유가 , 상반된 시각도 요동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9년 09월 10일 화요일 제0면
이언주, 이슬맺힌 이유는 , 상반된 시각도 첨예
20190910160226.png
▲ 이언주 삭발 동영상 캡처

이언주 의원의 삭발은 조국 법무부 장관 투쟁에서 가장 수위가 높은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요동치는 정치권 상황과 맞물려 이언주 의원의 이슬이 맺힌 눈가는 큰 충격을 안겨줬다. 

여성 의원이 머리를 삭발을하고 머리카락이 없는 채로 마이크를 잡고 호소하는 장면은 일부 국민의 심금을 울리기도 했다. 

이날 이언주 삭발과 마찬가지로 키스트에서 국무회의가 열린 것도 관심을 끌고 있다. 박대출 의원과 박지원 의원은 상반된 평가를 했다. 

키스트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한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 등과 인사를 나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