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인도 공작기계시장 영업활동에 총력
상태바
두산인프라코어, 인도 공작기계시장 영업활동에 총력
  • 배종진 기자
  • 승인 2007.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인프라코어가 인도 공작기계시장에서의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마케팅 및 영업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해 인도 공작기계 수출을 전년보다 30% 증가한 약 4천만 달러로 설정했다. 이처럼 목표를 높게 잡은 이유는 최근 인도 경제의 활황으로 공작기계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으며, 그 동안 인도 공작기계시장에서 두산인프라코어가 펼쳐온 마케팅 활동이 효력을 나타내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올 수출목표는 본격적으로 인도시장을 공략하기 시작한 지난 2004년의 수출실적 1천300만 달러를 3년 만에 약 3배로 신장시켰기 때문에 더욱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18~24일까지 인도 방갈로그에서 열린 `제13회 인도국제공작기계 전시회(IMTEX 2007)'에 표준고객 대응형 장비 및 고생산성 자동차 부품가공 전용장비를 처음 선보이는 총 7기종을 전시해 관련 업체들로부터 관심을 끌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두산메카텍의 공작기계 사업부문 인수를 계기로 올해 전체 공작기계 매출목표를 1조 원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 중 수출량은 전년 대비 20% 증가한 7억7천만 달러를 계획하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