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수산물 ‘클릭’ 거래 2조4000억 원 돌파
상태바
농수산물 ‘클릭’ 거래 2조4000억 원 돌파
3년 만에 규모 2배 ↑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5.12.24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수산물 사이버 거래 규모가 올해 2조4천억 원을 넘어섰다.

23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이버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농수산물 사이버 거래 규모는 2012년 1조 원에서 2배 이상 늘어난 2조4천여억 원을 기록했다. 사업별 거래 규모는 기업 간 거래 3천200억 원, 단체급식 전자조달 2조400억 원, 포스몰·소상공인 직거래 350억 원이다.

공급업체 수는 8천800여 업체에 달한다. 구매 업체는 단체급식 전자조달 참여 학교를 포함해 6만9천여 업체가 사이버 거래에 참여하고 있다.

기업 간 거래의 경우 양곡과 청과, 축산, 가공식품 순으로 유형별 정가 매매와 견적 거래를 통해 대부분 거래되고 있다. 특히 올해 기업 간 거래에서는 조곡 거래 규모가 8만9726t(1천190억 원)에 달하는 등 급속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단체급식 전자조달은 인천·경기 지역 신규 학교 참여 확대로 이용 학교 수가 계속 증가해 현재 전국 7천943개 학교가 참여하고 있다.

또한 중소상인의 유통 경쟁력 제고를 위해 구축한 포스몰(POS-Mall)과 소상공인 직거래도 판매사 600여 업체, 구매사 5천여 업체가 참여하는 등 궤도에 올랐다. 여기에 최근 나들가게 중 1만여 신규 회원 가입이 진행되면서 거래가 더욱 활발해지고 있다.

한편, aT는 지난 9월 올코리아와 테바글로벌, 얀트리 등 해외 역직구 전문 쇼핑몰과 협력 시스템을 구축해 사이버거래소의 경쟁력 있는 농수산 식품 600여 개를 등록해 판매 중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