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안산 지역위 당원 48명 집단탈당
상태바
더민주 안산 지역위 당원 48명 집단탈당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6.01.19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지역 더불어민주당 당원들이 단체로 탈당했다. 이들의 탈당이 제20대 총선에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더민주 안산 4개 지역위원회 소속 당원 48명은 18일 오전 11시 안산시 고잔동에 위치한 우진빌딩에서 탈당 기자회견을 갖고 탈당 의사를 밝혔다. 이들은 "오랫동안 당을 지켜온 일반 당원들로서 더불어민주당이 정권 교체를 갈망하는 국민과 당원 동지들에게 믿음을 주지 못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희망이 없다고 판단돼 탈당하게 됐다"며 "비록 당을 떠나지만 앞으로 야권 통합에 앞장서며 힘을 모아 정권 교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시금석이 될 것을 시민들에게 약속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특히 탈당 모임의 대표 격인 최종석 더민주 중앙당 대위원은 "현재 지역 4개 위원회 소속 당원들이 탈당에 대한 문의를 많이 하고 있다"고 밝혀 탈당 러시가 가속화할 것으로 보인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