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100세 클리닉’ 매달 2회 운영
상태바
강화 ‘100세 클리닉’ 매달 2회 운영
노인복지관 찾아가 건강관리 오늘부터 둘째·넷째 수요일에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6.02.24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이 24일부터 ‘노인복지관 건강 100세 클리닉’을 운영한다.

‘건강 100세 클리닉’은 올해 특화사업으로 매월 둘째, 넷째 주 수요일에 노인복지관에서 운영한다.

공중보건의 등 전문 인력이 노인복지관을 직접 찾아가 노인성 질환 의료 상담과 교육, 건강기초검사, 치매·우울검사 등을 실시하고 건강생활 실천을 위한 통합 서비스를 제공한다.

군은 전체 60세 이상 인구의 18.6%가 이용하고 있는 노인복지관에서 ‘건강 100세 클리닉’을 매월 정기적으로 운영함으로써 지속적인 의료 상담과 관리가 가능해져 노인복지관 이용 노인들의 자가 건강관리 능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오준 보건소장은 "어르신들이 많이 모이는 복지관 등으로 찾아가는 생활터 중심 건강 증진사업을 운영해 어르신들의 질병 조기 발견 및 관리를 돕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