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영양만점 아동급식 지원 신청 받아
상태바
강화군, 영양만점 아동급식 지원 신청 받아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6.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은 여름 방학이 시작되기 전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을 전수 확인해 급식을 빠짐 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군은 저소득 가정과 맞벌이 가구의 아동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급식 지원을 통해 결식을 예방하고 영양을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올해 전년 대비 30% 증액된 5억 3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보다 많은 아동에게 급식을 지원한다.

급식지원 방법은 단체 급식을 제공하는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것과 푸르미 카드를 제공받아 일반음식점이나 제과점, 편의점 등을 이용하는 방법이 있다. 아동 급식 신청은 연중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읍면사무소에 아동 급식 신청서를 제출해 소정의 승인 절차를 거쳐 이용할 수 있다.

강화군에서는 현재 초등학생 284명이 지역아동센터의 단체 급식을 이용하고 있으며, 중·고등학생 349명은 푸르미 카드를 이용하고 있다.

한양수 복지지원실장은 "결식이 우려되는 저소득 가정과 맞벌이 가구의 아동에게 빠짐 없이 아동급식을 지원해 결식 예방을 통해 영양을 개선하고, 건강하고 건전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