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현시장 ‘불야성’ 기대감
상태바
인천 송현시장 ‘불야성’ 기대감
행자부 ‘청년 야시장’ 대상에 야간 특화 매대 등 지원 예정
  • 이재훈 기자
  • 승인 2016.06.22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송현시장이 정부가 추진하는 ‘청년 야시장’ 조성 대상지로 선정됐다.

행정자치부는 21일 송현시장을 포함한 전국 4곳을 야시장 대상 지원 시장으로 선정·발표했다.

지난 1950년 초 문을 연 송현시장은 동인천역 역세권이라는 장점에도 원도심 노후화로 재개발 등의 주민 민원이 빗발쳤다.

정부 지원 야시장에 선정되면 영업이 끝난 야간 시장에 특화 매대를 설치해 손님을 받을 수 있고, 나아가 지역 관광상품으로 활용할 수 있다.

정부는 야시장 매대 운영자의 절반은 청년에게 우선 운영권을 주고, 인근 청년몰 및 빛의 거리 등과 연계해 지원사업을 펼친다는 방침이다.

송현시장 야시장은 기존 상인 및 지자체와 협의를 거쳐 이르면 내년 상반기 개장한다.

이재훈 기자 lj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