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SBS ‘미운우리새끼’ 하차…"외압은 없었다"
상태바
김제동, SBS ‘미운우리새끼’ 하차…"외압은 없었다"
  • 연합
  • 승인 2016.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김제동(42)이 SBS 예능 프로그램 ‘다시 쓰는 육아일기-미운 우리 새끼’ 출연진에서 빠진다.

 김제동의 소속사인 아침별 관계자는 7일 "김제동 씨는 이번 주 방송되는 3회까지만 출연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원래 파일럿(시범제작)에만 참여하기로 했는데 당시 촬영했던 미방송분을 3회에 내보내는 것"이라며 "일정이 바빠 추가 촬영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미운 우리 새끼’에 패널로 참여해온 김제동의 어머니 박동연씨도 출연진에서 제외된다.

 김제동은 ‘미운 우리 새끼’ 파일럿 방송에 출연했으나 정규 편성된 후 방송된 1회와 2회에는 모습을 보이지 않았고 어머니만 패널로 참가해 배경에 대해 설왕설래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