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자녀 좋은 부모
상태바
행복한 자녀 좋은 부모
박영조 전 인천전자마이스터고교장
  • 기호일보
  • 승인 2017.05.05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조 전 인천마이스터고 교장.jpg
▲ 박영조 전 인천전자마이스터고교장
오늘은 어린이날이다. 어린이들은 가정과 사회공동체의 꽃들이다. 가정의 꽃이 되는 어린이를 위해 기도하며 사랑하며 교육하는 주간이 되기를 바란다. 성경에 보면 한 번은 제자 중에서 누가 크냐는 변론이 일어났다. 예수님께서 한 어린 아이를 불러 저희 가운데 세우시고 가라사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돌이켜 어린 아이들과 같이 되지 아니하면 결단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 그러므로 누구든지 이 어린 아이와 같이 자기를 낮추는 그이가 천국에서 큰 자니라"고 가르치셨다.

 어른이 된다는 것은 자람과 성숙을 말하나, 어린이의 순수함과 해맑은 마음을 잃어버리는 안타까움도 있다. 영국의 낭만파 시인 윌리엄 워즈워드(W. Wordsworth)는 ‘A Rainbow(무지개)’란 시에서 이렇게 노래했다. "무지개를 바라볼 때면 / 나의 가슴이 뛰노누나 / 어릴 적에도 그러했고 / 성인이 된 지금도 그러하고 / 늙어서도 그러하리 / 그렇지 않다면 차라리 죽고 싶어 / 어린이는 어른의 아버지 / 바라기는 매일 매일을 / 자연의 경건으로 이어가리."

 이 시를 읽을 때마다 동심으로 돌아가 ‘자연의 경건’을 찾아보게 된다. 스쳐 지나가는 봄바람, 맑은 하늘, 구름들, 찬란한 별들, 따가운 햇살, 누런 흙, 새롭게 단장하는 연초록색의 나뭇가지들, 땅을 푸르게 만드는 잔디, 풀들, 그리고 아름다운 꽃들…. 아름다운 무지개를 보고 마음의 감동이 일어나듯이 이런 하나님의 창조 작품을 보고 감동이 일어나는 매일 매일의 삶을 살아가기를 바란다. 만약 이런 감동이 일어나지 않거나 없다면 차라리 죽고 싶다는 시인의 마음처럼, 어린이처럼 순수하게 자연을 받아들이고 자연의 아름다움을 볼 줄 아는 생을 매일 살아가자는 것이다. 제갈공명이 오랫동안 전선을 지휘하고 있을 때 부관이 전하기를 공명의 아들이 10여 세가 넘었을 뿐인데 모르는 한자가 없고 수없이 많은 책을 이미 끝내고 있었다고 전했다. 아버지보다도 훌륭한 재질을 가졌다고 모든 사람들이 칭찬한다고 하는 보고였다. 이 말을 들은 공명은 쓸쓸한 표정을 짓더니 한숨 쉬면서 자식이 큰 구실을 못하게 됐다고 탄식했다. 의아하게 생각한 부하가 물었다. 공명은 "사람이란 10대는 10대답게 자라야 하고, 20대는 20대다워야만이 그 일생이 건전하게 발전해 성공하는 법이다. 그런데 내 아들은 너무 일찍 지적으로 성장해 일찍 세상을 떠나게 되거나 크게 성장할 기반을 잃게 된다. 그러니 어찌 슬퍼하지 않겠는가"라고 하더란다.

 자녀 사랑은 첫째, 현재 존재하고 있는 자녀로 만족하는 게 사랑이다. 아이젠하워 장군이 큰 명성을 얻은 뒤 그 어머니에게 말하기를 "훌륭한 아들을 두어서 기쁘겠어요"라고 말하는 것을 들을 때마다 "몇째 아들을 두고 말하는 것입니까?" 라고 반문했단다. 어머니에게는 어느 아들이든 훌륭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다른 아이들과 비교하면서 그만큼 공부를 못한다든지 하면 열등의식에 빠지게 되는데 이는 잘못하는 것이다. 내 아들딸이 존재한 것만으로도 만족할 수 있어야 하는 것이다. 유대인들은 자녀교육을 보는 게 다르다. 우리 자녀는 천재라고 생각한다는 것이다. 왜 그럴까? 토끼는 뜀박질에 천재이고 붕어는 수영에 천재요 오징어는 물 뿜어내는데 천재이다. 거북이는 오래 참기에 천재라는 것이다.

 둘째, 격려를 아끼지 아니하는 것이다. 사랑은 잘못했거나 실수했을 때 위로하고, 잘한 것은 칭찬을 아끼지 아니하는 것이다. 사람은 그렇다. 자신이 잘못한 것이라도 자꾸 책망하면 반항하게 되는 것이다. 정신적으로 애정, 사랑이 필요하다. 자녀가 행복하려면 이것이 있어야 한다. 어느 하나라도 부족하면 행복하지 못하다. 애정을 어떻게 표현해야 하는가? 칭찬해야 한다. 돈 들이지 아니하고 할 수 있는 게 칭찬과 격려이다.

 셋째, 자녀를 사랑하면 기도해 주자. 어떤 어머니가 훌륭한 어머니인가? 사랑을 가진 어머니이다. 가정에서 사랑을 받지 못한 이들이 패륜아가 되고 사회에 누를 끼치는 범죄인이 되는 것을 본다. 어떠한 경우라도 패배를 인정하지 아니하고 용기를 주고 힘을 실어주는 어머니가 강한 어머니이다. 여러분 자녀를 사랑하십니까? 기도하여 주십시오. 자녀는 행복하게 되고 여러분은 좋은 부모가 될 것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