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교동면 주민자치위 홀몸노인에 쌀 선물
상태바
강화군 교동면 주민자치위 홀몸노인에 쌀 선물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7.09.28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교동면 주민자치위원회는 27일 홀몸노인 등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의 쌀 10㎏들이 34포를 전달했다.

사랑의 쌀은 그동안 주민자치위원들이 각종 행사 등에서 봉사활동을 통해 얻은 수익금으로 마련됐으며, 교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됐다.

조대환 위원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추석을 앞두고 이웃과 함께 나눌 수 있어 기쁨을 느꼈다"며 "앞으로 이웃과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드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교동면 주민자치위는 평소 자치위원들 간의 결속과 역량 강화를 바탕으로 환경정화활동, 불우 이웃 돕기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지역 화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