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평생학습도시 아·태 회의 이달 말 광명서 국내 최초로 열린다
상태바
유네스코 평생학습도시 아·태 회의 이달 말 광명서 국내 최초로 열린다
30~31일 광명시민회관서 개최 국내외 관계자 300여 명 참석 우수사례 공유·네트워크 구축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7.10.1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오는 30, 31일 이틀 동안 광명 시민회관에서 유네스코 평생학습도시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제회의를 국내 최초로 개최한다.

11일 시에 따르면 유네스코 평생학습도시 아·태지역 국제회의는 국내외 글로벌 학습도시의 정책과 최근 동향을 공유하고 모범적인 글로벌 평생학습도시 우수사례를 전파함으로써 아시아·태평양 지역 학습도시 간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광명시가 주최하고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가 주관한다.

회의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학습’이라는 주제로 각 국 평생학습도시 전문가들의 사례발표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회의는 체계적인 방식으로 학습 도시를 건설하는 광명시를 비롯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평생학습도시의 우수사례를 공유할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라며 "이를 통해 각 도시마다 직면하는 문제를 해결할 때 평생학습이 가지는 핵심적인 역할을 이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국제회의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평생학습 전문가 등 국내·외 평생학습도시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