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경찰서, 반복정차 항의하는 운전자 위협한 20대 검거
상태바
남동경찰서, 반복정차 항의하는 운전자 위협한 20대 검거
  • 김희연 기자
  • 승인 2017.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신의 반복 정차에 항의하는 운전자를 흉기로 위협하고 폭행한 20대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폭행 혐의로 A(2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7시 8분께 인천시 남동구 제2경인고속도로 서창분기점 진입도로 인근에서 뒤따라오던 차량 운전자 B(53)씨를 흉기로 위협한 혐의다.

당시 A씨는 B씨가 "왜 자꾸 가다 서기를 반복하느냐"고 항의하자 자신의 차량에서 50㎝ 길이의 흉기를 들고 나와 "헌 차라고 무시하냐"며 위협한 것으로 조사됐다.

귀가한 B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사건 당일 블랙박스 영상을 토대로 차량을 특정해 자택에 있던 A씨를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앞 차량 운전자가 휴대전화를 보면서 차를 몰아 계속 가다 서기를 반복하는 것 같았다"고 진술했다.

김희연 기자 kh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