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외야수 한동민이 받은 대형 결혼선물 ‘29홈런 활약 효과’ 연봉 114% 인상 계약
상태바
SK 외야수 한동민이 받은 대형 결혼선물 ‘29홈런 활약 효과’ 연봉 114% 인상 계약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7.12.04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지난 1일 외야수 한동민<사진>과 1억5천만 원에 내년 시즌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7천만 원에서 8천만 원(114.3%) 인상된 금액이다. 한동민은 올 시즌 103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9푼4리, 73타점을 기록했다. 홈런 29개로 KBO리그 선수 중 8위, 팀 내 최정(46개)·로맥(31개)에 이어 3위를 기록하며 SK ‘차세대 거포’로 성장했다.

한동민은 "좋은 결혼 선물을 받은 것 같다. 올해 부상으로 중요한 순간 팀에 도움이 되지 못했다. 착실히 재활해 팬과 구단에게 더 큰 즐거움을 주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