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서 149t급 선박 침몰됐지만 휴…
상태바
평택서 149t급 선박 침몰됐지만 휴…
선원 세 명 즉각 구조돼 병원 치료
  • 홍정기 기자
  • 승인 2017.12.20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당진항에서 견인용 선박이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오전 0시20분께 평택시 평택당진항 동부두 1번 선석 앞 200m 해상에서 작업하던 149t급 견인용 선박이 침몰했다.

이 사고로 선장 김모(71)와 기관장 이모(69)씨 등 승선원 3명이 바다에 빠졌다가 곧바로 인근 선박에 의해 구조됐다. 3명 모두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고, 기관장 이씨만 저체온증으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평택해경은 경비정 1척, 순찰정 1척, 방제청 3척, 해경구조대 1개 팀을 동원해 사고 선박에서 흘러나온 유류 방제작업을 벌였다. 사고 선박에는 1만8천L의 연료가 적재돼 있었다.

해경 관계자는 "승선원들이 작업하다가 선박이 침몰했다고 하는데, 어떤 작업을 했는지 구체적으로 조사되지 않았다"며 "방제작업과 함께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평택=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