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건강 해치는 석면 슬레이트 철거
상태바
안성시 건강 해치는 석면 슬레이트 철거
가구당 최대 336만 원 지원 15일부터 주민센터서 접수
  • 한기진 기자
  • 승인 2018.01.1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석면에 의한 건강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건물 슬레이트 철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슬레이트는 시멘트와 발암물질인 석면을 물로 개어 압축해 제작된 얇은 판으로 건물의 지붕을 덮거나 벽을 치는 데 사용되고 있다.

시는 올해 4억2천만 원을 들여 주택과 건물 등 125개 동의 슬레이트 철거 비용을 가구당 최대 336만 원까지 지원한다.

시는 15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 건축물 소재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철거 비용 지원 신청을 받는다.

앞서 시는 지난해까지 주택과 건물 742개 동의 슬레이트 철거를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석면의 위험으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주거 환경을 지속적으로 조성할 계획"이라며 "슬레이트 처리를 원하는 건물 소유주는 주민센터를 찾아 지원 신청을 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안성=한기진 기자 sata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