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의자 신분’ 포천시장 검찰 출석
상태바
‘피의자 신분’ 포천시장 검찰 출석
  • 신기호 기자
  • 승인 2018.02.02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는 김종천(56) 경기 포천시장이 1일 오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의정부지검 공안부(이상진 부장검사)는 지난해 12월 초 포천지역 학교 동문회 송년 모임에 참석해 잣과 손톱깎이 등 시청 기념품을 동문회 기념품으로 나눠 준 혐의로 김 시장을 수사 중이다. 당시 나눠준 일부 기념품에는 ‘포천시청’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었다. 검찰은 이를 공직선거법상 기부 행위로 판단하고 있다.

이에 대해 김 시장 측은 "행사 날짜가 촉박해 동문회가 기념품을 마련하지 못하자 시청 기념품을 우선 나눠준 뒤 동문회비로 결재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