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석 前 시 서기관 "도시행정 전문가 강점 살려 화성시장 도전"
상태바
이규석 前 시 서기관 "도시행정 전문가 강점 살려 화성시장 도전"
  • 조흥복 기자
  • 승인 2018.02.08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규석(민·60·사진) 전 화성시 서기관이 오는 6·13 지방선거에서 화성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전 서기관은 7일 오후 2시 화성시 근로자종합복지관 1층 다목적홀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도시행정전문가로서의 강점을 강조한 ‘도시디자이너’를 슬로건으로 출사표를 던졌다.

그는 지난 30여 년 전 공직 시작부터 현재 화성의 역동적인 변화를 잇는 동·서 발전 대안을 제시했다. 우선 민원처리 신문고 설치와 시립종합병원(300병동) 유치를 약속했다. 이어 15개소 산업단지와 대형쇼핑몰에 대한 행정 지원으로 1만여 명의 일자리 창출, 송산 그린시티 조속 개발, 공무원의 직력 직급에 맞는 인사발령 등의 공약을 제시했다. 특히 ‘우정 미래첨단사업’을 유치하고 자동차 부품 클러스터단지를 조성해 대한민국 경제 발전에 앞장서는 화성시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야심찬 포부를 밝혔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