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가 칭찬 받아야 할 이유
상태바
BMW코리아가 칭찬 받아야 할 이유
김필수 대림대 교수
  • 기호일보
  • 승인 2018.02.13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필수.jpg
▲ 김필수 대림대 교수
수입차 회사 중 BMW는 프리미엄급 차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한 것은 물론 국내 자동차 산업과 문화에 지대한 공헌을 하고 있는 부분은 간과할 수 없다. 레몬법을 통한 자동차 교환이나 환불이 많아질 것이고 징벌적 보상제와 제조물 책임법에 대한 소비자의 입증 방법이 완화되면서 더욱 소비자의 목소리는 확실히 커질 것으로 판단되기 때문이다.

 BMW코리아는 국내시장에 끼치고 있는 영향이 다양하면서도 폭넓게 이뤄진다는 측면에서 다른 수입사와 다른 점이 많다. 수입사로서 프리미엄급 차종을 단순히 판매하는 수입사가 아니라 국내의 기업으로 뿌리내리면서 실질적인 모범 기업으로서의 역할로 커졌기 때문이다.

물론 이 역할에는 김효준이라는 대표가 중심이 돼 독일의 본사를 설득하고 국내 기업인의 역량을 강화한 부분이 가장 크다고 할 수 있으며, 임직원의 노력 또한 간과할 수 없다. 우선 프리미엄급 차종에 맞춰 초기부터 매장에서부터 고급 분위기를 연출하고 차분하면서도 친절한 응대 등 다양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적인 매장 직원의 역할은 더욱 자동차 판매점에 대한 역할과 기대를 한 단계 올리는데 크게 기여했다. 영종도 드라이빙센터 건립은 국내외 메이커에 큰 충격을 줬다. 글로벌 시장에서 3번째로 건립된 이 센터는 소비자들의 눈높이를 높이는 것은 물론 주행이나 각종 자동차 관련 행사와 경험을 한 곳에서 종합적으로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국내의 자동차 문화는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 안성의 종합 물류단지 준공은 수입차의 가장 큰 단점인 부품공급과 비용이라는 소비자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이고 빠른 서비스와 응대라는 기본 숙제를 푸는 데에도 큰 역할을 했다. 아시아권에서 가장 큰 자동차 부품 물류단지로의 도약과 함께 이에 따른 고용창출 등 여러 면에서도 기여하고 있다.

 역시 가장 큰 역할은 국내 자동차 부품사의 역할 강화를 크게 신장시켰다는 것이다. 이미 국내 자동차부품을 다양하게 독일 BMW본사에 소개하고 연계시키면서 현재 연간 2조 원 이상을 소요시키는 부분은 간단히 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

즉 상당 부분의 우수한 국내 자동차 부품이 BMW 신차에 탑재되고 사용된다는 뜻이다. 그것도 일반 대중차가 아닌 프리미업급 차종에 탑재되면서 해당 자동차 부품의 해외 진출 다양화와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숨어 있는 BMW코리아의 주요 역할 중 가장 핵심적인 역할이고 국내 기업다운 공공성이라 할 수 있다. 한 가지 더 추가한다면 자동차 문화에 큰 기여를 했다

. 이미 10여 년 전부터 활성화되고 있는 사회 공익재단인 BMW 미래재단의 활약이다. BMW 구매자, 판매자, 파이넨스 회사와 국내 본사 등이 십시일반으로 극히 일부를 기부하면서 이를 사회 약자의 배려와 환경 개선, 미래 기술자 양성 등 가장 보편적이면서도 사회 기여도가 높은 부분을 꾸준하게 노력하면서 공공 기부 재단의 성격을 높이는 계기를 제공했다.

 연말에 단순히 그룹 오너가 불우이웃 돕기 형식의 단순 기부가 아니라 다양한 기부자와 참여를 통해 실질적인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하면서 참여하는 선진형 사회공헌 기관으로서 대표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이 모델은 독일 본사에도 소개돼 다른 국가에 전파되는 등 국내외에 주는 효과도 지대하다. 여기에 소비자를 위한 자동차 회사로서의 역할을 우선적으로 개선하는 노력은 물론 BMW코리아의 임원이 더욱 글로벌 시장에서의 역할을 크게 하는 데 기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제공하면서 BMW 임원 출신의 국내외 핵심 요직 진출은 큰 역할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