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불청객 동양하루살이’ 퇴치할 합동방제단 구성 협업회의 가져
상태바
여주시 ‘불청객 동양하루살이’ 퇴치할 합동방제단 구성 협업회의 가져
  • 안기주 기자
  • 승인 2018.05.09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동양하루살이로 인한 시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4일 합동방제단을 구성하고 협업회의를 가졌다고 8일 밝혔다.

합동방제단은 시 10개 부서와 3개 동(중앙동·여흥동·오학동) 주민센터, 수자원공사 한강보관리단 방제반·서식지정비반·환경정비반·홍보반·지원반 등 5개 반과 3개 보관리로 구성됐다.

상수원보호구역인 남한강변은 약품을 이용한 방역소독이 곤란한 관계로 시는 강변 주변에 친환경 해충퇴치기 148대를 설치·운영하며, 방제단은 물대포 방제와 주 서식처 수풀 제거 및 천적을 이용한 방제 작업을 실시한다.

특히 집중 발생 시기에는 보건소, 산림공원과, 농업기술센터로 구성된 방제반이 소유하고 있는 방역차, 광역살포기 등 특장차량을 이용해 강변로와 걷고싶은거리, 법원로 등 주 발생지역에 요일을 정해 하루 2~3회씩 물대포 방제를 실시한다.

여주시 합동방제단은 이달부터 6월 말까지 친환경 방제를 지속 실시할 예정이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