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음 가득한 추억 속으로
상태바
웃음 가득한 추억 속으로
그리기-이건후 도지사상
  • 기호일보
  • 승인 2018.05.14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건후(선덕유치원).jpg
이건후.jpg
"화성행궁에 오면 웃음 가득한 추억들이 가득 쌓여요."

그리기 부문 유치부 대상을 수상한 선덕유치원 이건후(7)군은 무엇을 그릴까 생각하다 웅장한 팔달문과 행복한 가족의 모습을 화폭에 담아냈다.

시원한 광장에서 연도 날리고, 자전거도 타고,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화성은 이 군에게 세계문화유산이라기보다는 놀이터에 가깝다. 평소 가족들과 이곳을 자주 산책하며 추억을 쌓아 왔던 이 군은 커다란 성곽, 화성행궁을 부모와 함께 거닐 때마다 행복한 느낌이 든다고 했다.

대회에 참가하면서 보게 된 성곽 주변의 예쁜 꽃과 나무, 나비와 잠자리, 계단 등도 이 군에게 소중한 추억들로 자리잡았다.

이 군은 "우리 조상들의 훌륭한 문화재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문화재라니 놀랍고 자랑스럽다"며 "그림그리기 대회에 즐거운 마음으로 참가했는데 이렇게 큰 상을 받아 기쁘다"고 말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