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근 안산시장 후보 "보훈단체 보조금 현실화"
상태바
이민근 안산시장 후보 "보훈단체 보조금 현실화"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8.06.07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이민근(49·사진) 안산시장 후보는 보훈수당과 참전수당 등 각종 수당을 현실화하고 보훈단체에 대한 보조금을 확대하겠다고 6일 밝혔다.

이 후보는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 대한 지원이 그 무엇보다도 우선시 돼야 한다"며 "보훈수당과 참전수당을 현실화하고 보훈단체의 사무원 급여를 포함한 보조금을 전반적으로 확대하겠다"고 언급했다.

이 후보는 "관련 조례를 개정해 보훈단체 인건비를 별도로 지원하고, 수당 역시 타 시도와 비슷한 수준이 아니라 최상위 수준으로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나라를 위한 희생이 제대로 보상받지 못하고 엉뚱한 곳에 예산이 쓰이고 있다"며 "오늘날 우리를 있게 해 준 보훈유공자분들의 지원을 최우선으로 여기고 시정을 이끌어 가겠다"고 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