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경찰서, ‘범죄 피해자 맞춤형 지원 사례회의’ 개최
상태바
시흥경찰서, ‘범죄 피해자 맞춤형 지원 사례회의’ 개최
  • 이옥철 기자
  • 승인 2018.06.0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경찰서는 7일 2층 회의실에서 관내 A 모병원 보호사에게 가혹행위를 당해 장기 파열 된 피해자에 대한 유관기관 협업 피해자 맞춤형 지원 사례회의를 개최했다.

시흥경찰서.jpg
 이날 회의는 대야신천행정복지센터, 시흥시 정신건강 복지센터, 안산,시흥,광명 범죄피해자지원센터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범죄 피해자에 대한 통합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피해자 맞춤형 지원 사례회의는 강력범죄 등 범죄피해로 인해 신체, 정신, 재산적 피해가 심각한 사례를 대상으로 유관기관 협업을 바탕으로 한 종합지원 방안 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사례회의를 통해 대상사건 범죄피해자에 대한 기관별 수술비, 정신치료, 법률지원을 포함한 경제적 지원 및 심리 지원 등 기타 지원이 계획됐다.

 이재술 서장은 "유관기관 협업 사례회의를 통한 지원방안으로 범죄 피해자의 조속한 일상생활 복귀를 바라며 향후 피해자 보호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하는 시흥 경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