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병호 "국민만 보고 일하는 바른미래에 한 표"
상태바
문병호 "국민만 보고 일하는 바른미래에 한 표"
  • 홍봄 기자
  • 승인 2018.06.08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병호 바른미래당 시장 후보는 사전투표가 시작되기 하루 전 날인 7일 강화풍물시장을 찾아 유세를 펼쳤다.

문 후보는 이날 5일 장을 맞아 시장에 나온 시민들에게 "여기 강화군에서 대통령을 잘 견제할 수 있는 당인 우리 바른미래당을 지지해 달라"며 "국민만을 보고 일하는 정당이자, 중도개혁정당인 우리 바른미래당 후보에게 표를 몰아 주시기를 바란다"고 지지를 부탁했다.

문 후보는 도화오거리와 주안북부역 사거리, 문학경기장, 석바위 시장을 찾아 소중한 한 표를 호소했다.

문 후보는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에 대한 반대 입장도 다시 밝혔다.

문 후보는 "저 문병호는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 논의에 절대 반대하며 적폐 세력인 자유한국당과는 단일화는 생각조차도 하면 안 된다"라며 "제 3당을 만들고 키워 주신 국민들의 뜻을 따라야 한다"고 말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