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영미 ‘여성친화도시’ 남구 구현 약속
상태바
문영미 ‘여성친화도시’ 남구 구현 약속
  • 김희연 기자
  • 승인 2018.06.11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영미(정의당·52) 인천 남구청장 후보가 10일 인천여성회와 여성정책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문 후보가 약속한 내용은 ▶여성친화도시 전담부서 설치 및 예산 확보 ▶시민참여단 확대 및 활성화 ▶각종 위원회 정수의 40% 이상 여성 위원 위촉 ▶생애주기별·대상별 성 평등 교육 강화 ▶성 평등 시민학습 동아리 지원 등이다. 이러한 활동에 힘입어 최근 SNS 상에서는 지역 여성들이 "인천 유일의 여성 구청장 후보인 문영미 후보를 지지한다"는 글을 손 글씨로 써서 올리는 활동이 번지고 있기도 하다.

한편 심상정 전 대표는 정의당 대변인인 문 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인천을 방문했다. 심 전 대표는 이날 오후 1시 주안 북부역 사거리를 찾아 유권자들에게 문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김희연 기자 kh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