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보건소, 광주경찰서와 치매어르신 실종예방 협약 체결
상태바
광주시보건소, 광주경찰서와 치매어르신 실종예방 협약 체결
  • 박청교 기자
  • 승인 2018.06.1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보건소는 11일 광주경찰서와 치매 노인 실종예방 및 신속 발견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01.jpg
 경찰서 소회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은 광주시보건소장, 광주경찰서 여성청소년과장 등 11명이 참석했으며 치매 노인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보건소 내 지문 등록기를 설치하고 보건소 치매안심센터를 찾는 노인을 대상으로 인적사항(지문 및 사진 등)을 등록할 수 있도록 했다.

 그동안 치매 노인 지문 등록은 경찰서에서만 가능했지만 이번 협약에 따라 치매 노인 지문 사전등록을 원하는 주민은 신분증 및 치매진단서를 지참하고 광주시보건소를 방문하면 된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