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승의가 적임자" 전국학부모단체연합 등 지원 유세
상태바
"고승의가 적임자" 전국학부모단체연합 등 지원 유세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8.06.12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학부모단체연합과 바른인권세우기운동본부 인천본부가 선거운동 기간 내내 고승의(66)인천시교육감 후보 지원유세를 펼치고 있다.

이들의 고 후보 지원유세는 지난달 31일 부평역 북광장에서 열린 선거운동 출정식부터 11일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30∼40대 젊은 학부모들로 구성된 이들 단체는 출정식 이후 하루도 거르지 않고 고 후보 유세차량에 올라 율동과 고 후보 지지 연설에 나서고 있다.

김수진 대표는 "교육의 최대 수요자는 학생과 학부모"라며 "지난 전교조 출신 교육감이 망친 인천의 교육을 회복시킬 유일한 교육감은 40년 교육행정 경험을 갖춘 고승의 후보뿐"이라고 강조했다.

고 후보는 "바른인권세우기운동본부의 지원유세가 선거운동에 큰 힘이 됐다"며 "반드시 당선돼 인천교육을 바로잡겠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