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만 인천 시민 잘 섬기겠다"
상태바
"300만 인천 시민 잘 섬기겠다"
박남춘 인천시장 당선 소감
  • 기호일보
  • 승인 2018.06.14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만 모든 인천시민께 고개 숙여 감사를 전한다. 지난해 문재인 정부를 탄생시킨 인천시민들께서 인천의 정권교체도 이뤄냈다.

시민들께서는 인천시민의 자긍심을 지키고 희망 가득한 인천특별시대로 나아가는 길을 선택했다. 그렇기 때문에 저의 당선은 박남춘 혼자만의 승리가 아닌 300만 인천시민 모두의 승리다.

이제 300만 인천시민 모두가 특별하고 존중받는 인천이다. 인천특별시대에는 300만 시민 모두가 인천의 주인이다. 박남춘이 잘 섬기겠다.

한반도 화해와 협력의 시대가 우리 앞에 다가왔다.

인천이 동북아 평화와 번영시대에 주역이 될 것이다. 박남춘이 잘 해내겠다.

칭찬 앞에서는 겸손한 귀를 열고, 쓴소리 앞에서는 겸허한 귀를 열어 시민과 함께 인천의 꽃길을 열어가겠다.

선거 기간 잠시 나눴던 인천시민의 목소리를 하나 된 인천특별시민의 뜻으로 담아내겠다.

여러분께서 보내 주신 한 표 한 표는 나라다운 나라, 새로운 인천특별시대를 열라는 인천시민의 엄중한 명령으로 여기고 차분히 준비해 가겠다.

다시 한 번 성원에 감사 드리며 최선을 다해 일로써 보답하겠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