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백현동에 국공립 어린이집 시-하나금융, 2021년 건립 추진
상태바
성남 백현동에 국공립 어린이집 시-하나금융, 2021년 건립 추진
180명 규모 총 46억 투입 낙생대 근린공원 내 개원
  • 이강철 기자
  • 승인 2018.07.26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와 하나금융그룹이 2021년 3월 개원을 목표로 분당구 백현동 낙생대 근린공원 내에 보육정원 180명 규모의 국공립 어린이집을 건립한다.

시는 25일 은수미 시장과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공립 어린이집 지원사업에 관한 협약을 가졌다. <사진>
협약에 따라 하나금융그룹은 시가 그룹 측의 민관 협력 국공립 어린이집 지원사업에 응모하면 지원할 수 있는 최대 금액의 사업비를 댄다.

(가칭)백현3어린이집 건립 공사도 하나금융그룹이 시행한다. 하나금융그룹의 지원비를 포함한 국비·시비 등 모두 46억 원이 투입돼 백현동 523에 대지면적 1천㎡, 건물 전체 면적 1천800㎡,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된다. 건립 후엔 시가 운영권을 넘겨받아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협약은 지난 4월 하나금융그룹이 3년간 모두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계획을 발표한 뒤 3번째 이뤄지는 국공립 어린이집 지원사업 협약이다.

현재 시내 국공립 어린이집은 70개소다. 시가 건립한 국공립 어린이집 64개소(보육정원 6천26명)와 사회복지법인이 건립한 국비 지원 어린이집 6개소(보육정원 330명)로 분류된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