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1동 자치위, ‘사랑의 마켓’ 통해 23가정에 복숭아 전달
상태바
안양1동 자치위, ‘사랑의 마켓’ 통해 23가정에 복숭아 전달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8.0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안양1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27일 ‘사랑의 오픈마켓’을 통해 저소득 23가정에 복숭아 1박스를 전달했다.

안양1동-주민자치위.jpg
‘사랑의 오픈마켓’은 안양1동이 2013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사업으로, 주민들로부터 생필품과 후원금을 기증 받아 법적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는 저소득층을 돕고 있다.

매월 저소득층 30가정에 3만 원 상당의 맞춤형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여름을 맞아 시원한 복숭아를 전달했다.

임현준 주민자치위원장은 "이웃과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주민들께서 사랑의 오픈마켓에 참여해주시길 바란다"며 "주민들이 기증해주신 물품과 후원금은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에게 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