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오백국수 2호점’ 오픈 …자활참여자 일자리 확대
상태바
‘평택 오백국수 2호점’ 오픈 …자활참여자 일자리 확대
  • 김진태 기자
  • 승인 2018.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9일 취약계층으로 구성된 평택지역자활참여자들의 일자리 창출 확대를 위해 평택대학교 인근에 오백국수 2호점(용이점)을 오픈했다.

오백국수.jpg
개업식에는 정장선 시장과 권영화 평택시의회 의장 및 이병배 부의장, 도·시의원, 자활기업 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지역사회공헌을 목적으로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마련한 후원기부금 5천만 원을 평택지역자활센터 ‘카페 휴’(배다리도서관 내) 내부인테리어 및 물품구입비 등으로 기부하는 ‘삼성전자 후원기부금 증정식’도 열렸다.

김양수 평택지역자활센터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오백국수 2호점 오픈을 축하해주신 내·외빈께 정말 감사드리며, 평택시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 및 자활을 위해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시장은 "자활사업 참여자들이 역경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자립의 성공을 일궈내길 바라며, 앞으로 취약계층의 건강하고 능동적인 자립·자활을 위해 각별한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