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중화권 공략 박차
상태바
신세계면세점, 중화권 공략 박차
위챗 이어 中 씨트립과 제휴 알리페이와도 멤버십 확대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8.08.13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면세점, 씨트립과 제휴 서비스 제공 신세계면세점 제공.jpg
▲ 신세계면세점, 씨트립과 제휴 서비스 제공.<신세계면세점 제공>
신세계면세점이 글로벌 면세업계 최초로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씨트립(C-trip)’과 손을 잡았다.

신세계면세점은 씨트립 홈페이지에 신세계면세점 멤버십 가입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씨트립은 호텔·항공권 예약, 여행 패키지, 쇼핑 환전 등 관광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이용자 수가 3억 명 이상에 달한다.

신세계면세점은 씨트립 홈페이지에서 세계적 쇼핑 명소를 소개하는 ‘글로벌 쇼핑’ 코너에 브랜드 소개 및 멤버십 회원 가입 서비스를 열고 가입 고객에게는 상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실버 등급을 부여할 예정이다.

신세계면세점은 지난해 11월에도 중국인 약 10억 명이 사용하는 메신저 ‘위챗’과 함께 업계 최초로 멤버십 서비스를 열었다. 위챗 멤버십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신세계면세점의 외국인 회원 가입은 하루 평균 150% 이상 증가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씨트립, 위챗과 제휴한 데 이어 앞으로 알리페이 멤버십 제휴도 확대해 중화권 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