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추경안 5185억 증액 편성
상태바
도교육청 추경안 5185억 증액 편성
  • 전승표 기자
  • 승인 2018.08.21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은 5천185억 원을 증액한 ‘2018년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제2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예산(안)’을 지난 17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보통교부금 및 특별교부금 등을 포함한 중앙정부이전수입 1천980억 원 ▶지방자치단체이전수입 2천682억 원 ▶기타이전수입 203억 원 ▶자체수입 320억 원을 추가 반영, 기정 예산 대비 총 5천185억 원을 증액 편성했다.

도교육청은 증액 예산을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과 개발지역 학교 신·증설, 교직원 인건비 부족 해소 등에 지원할 계획이다.

주요 편성 내역은 ▶교육환경개선사업비 1천585억 원(교실 바닥 교체 400억 원, 외벽 보수 400억 원, 누수시설 개선 300억 원, 냉난방시설 개선 270억 원 등) ▶교직원 인건비 1천517억 원 ▶학교 신·증설(증축) 782억 원 ▶특별교부금 사업 286억 원 등이다. 특히 유아의 안전한 통학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어린이 통학버스 유아보호용 장구 지원비 40억 원을 편성했다.

또 미세먼지 등으로부터 학생과 교직원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공기정화장치 설치비 443억 원을 편성해 대기질 취약지역 초·특수학교에 우선 지원하고, 미세먼지 민감군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해 공기정화장치가 미설치돼 있는 학교에도 공기정화장치 1대의 설치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제330회 도의회 임시회의 심의를 거쳐 다음 달 12일 의결될 예정이다.

전승표 기자 sp4356@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