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중남미 시장 공략 ‘잰걸음’
상태바
셀트리온헬스케어, 중남미 시장 공략 ‘잰걸음’
과테말라·코스타리카에 ‘트룩시마’ 독점판매키로
  • 김종국 기자
  • 승인 2018.08.31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중남미 국가 과테말라와 코스타리카에 바이오의약품 ‘트룩시마(성분명 : 리툭시맙)’를 독점 판매한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양국 국영·민간 의료기관에 올해 하반기부터 혈액암 치료용 항암 항체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성분명 : 리툭시맙)를 공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회사는 입찰 경쟁을 통해 공급계약권을 따냈다. 이에 따라 셀트리온헬스케어는 과테말라는 1년, 코스타리카에는 향후 4년 동안 ‘트룩시마’를 독점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 4월 도미니카공화국·에콰도르에서도 ‘트룩시마’를 런칭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번 입찰 승리를 통해 주변 국가로 더욱 빠르게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들 국가 외에 허가신청서를 제출한 브라질·과테말라 등 여타 중남미 국가들에 내년 상반기 런칭을 목표로 파트너사와 협의를 진행하고 중이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