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상의, 중소기업 위한 부실채권 방지 및 회수 방안 교육
상태바
수원상의, 중소기업 위한 부실채권 방지 및 회수 방안 교육
  • 김재학 기자
  • 승인 2018.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상공회의소는 11일 악성 부실 채권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기업을 위한 부실채권 방지 및 회수 방안 교육’을 진행했다.

수원상의.jpg
이날 교육에는 지역 내 중소기업 대표 및 임원 등 30여 명 참석한 가운데 김종철 법무사의 강의로 ▶매출 채권 관리의 중요성 ▶매출 채권 사전 관리 ▶매출 채권 사후 관리 등 기업 실무자들이 직접 겪는 어려움 해소를 위한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교육을 진행한 김종철 법무사는 "채권 관리 업무를 수년간 담당하면서 담당자들이 겪는 고충에 대해 충분히 공감한다. 철저한 사전 관리만이 부실 채권 발생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면서 "사소한 것이지만 거래에서 반드시 챙겨야 하는 것들에 대해 잊지않고 주기적으로 점검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