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청 민원실서 60대 남성 시너 뿌리고 방화 소동
상태바
가평군청 민원실서 60대 남성 시너 뿌리고 방화 소동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8.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청 민원실에서 60대 남성이 시너를 뿌리는 소동이 빚어졌다.

2018091201010004539.jpg
▲ 직원들이 청소하는 가평군청 종합민원실.
12일 가평군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45분께 군청 종합민원실에서 A(60)씨가 갑자기 시너를 뿌리고 불을 질렀다.

다행히 불은 테이블 일부를 태우고 크게 번지지 않고 곧바로 진화돼 큰 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방화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경찰에서 군에서 발주한 도로공사 관련 일을 하고 공사업체로부터 노임 수백만 원을 받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