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화폐 ‘시루’ 본격 유통 돌입
상태바
시흥화폐 ‘시루’ 본격 유통 돌입
  • 이옥철 기자
  • 승인 2018.09.19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지역 경제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민선7기 공약 1호 사업인 시흥화폐 ‘시루’의 유통이 지난 17일 시작돼 관내 31개 농협지점에서 일제히 판매에 들어갔다.

임병택 시장과 김태경 시의회 의장 및 의원, 공무원 등 300여 명은 이날 시흥화폐 시루의 유통 시연 기념행사를 열고 북시흥농협 신천지점에서 500만 원 상당의 시루를 구매, 인근 삼미전통시장을 방문해 시루로 물건을 구입했다.

임병택 시장은 "지역 경제공동체를 활성화하는 데 시흥 돈 시루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믿는다"며 "소상공인·자영업자의 매출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경 시의회 의장은 "시의회도 우리 지역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박춘기 삼미전통시장상인회장은 "시흥화폐 시루가 지역에 정착하고 성공할 수 있도록 전통시장 상인도 시루 사용자에게 더욱 친절하게 대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시루 구매 및 사용 시연 행사 후 시흥화폐 유통과 운영에 관한 민관 협력 심의·의결 기구인 ‘시흥화폐 발행위원회’ 발대식이 삼미전통시장상인회 사무실에서 열렸다.

당연직 위원 10명(시장 포함 공무원)과 위촉직 위원 19명(시의원 2인 포함 분야별 민간위원)으로 구성된 시흥화폐 발행위원회의 위원장은 시흥시장(당연직)이며, 부위원장은 위촉위원을 대표해 이환열 시흥YMCA 사무총장이 선출됐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