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의회, 첫 행감 앞두고 예총지회와 간담회
상태바
광명시의회, 첫 행감 앞두고 예총지회와 간담회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8.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의회가 8대 의회 첫 행정사무감사를 앞두고 지역의견 수렴과 전문성 강화를 위한 행보를 계속하고 있다.

2018111401010005294.jpg
시의회는 14일 의회 3층 회의실에서 한국예총광명지회(이하 예총)와의 간담회를 가졌다.

현장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간담회에는 조미수 의장을 비롯 이형덕, 박성민, 이주희 의원, 김유종 광명예총 지회장 및 각 협회 등 15명이 참석했다.

예총 관계자들은 문화재단의 운영에 관한 부분과 문화예술 진흥을 위한 제도적인 기반 등을 건의했다.

조 의장은 "현장에서 직접 느끼는 분들의 의견이 가장 중요하다"며 "수집된 자료 등을 면밀히 검토해 의미 있는 행정사무감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의회는 지난 5일과 12일에 실무능력 향상과 의회 운영의 전문성 제고 등을 위한 의원 역량 강화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공부하는 의회 상’을 정립하고 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