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사랑, 집에서 내쫓기 성공 … 나간 뒤 하소연은
상태바
끝까지 사랑, 집에서 내쫓기 성공 … 나간 뒤 하소연은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8.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끝까지 사랑, 집에서 쫓아내 … 치를 떨며 나간 뒤

14일 KBS ‘끝까지 사랑’에서 제혁은 정회장에게 세나가 자신의 친딸이 아니라는 사실을 듣고 충격을 받는다.

그 사이 세나는 수창의 집을 팔아버리고 수창을 집에서 내쫓는다. 수창은 가영에게 "대체 우리한테 왜그러는 거냐"고 답답함을 호소한다. 

1.png
▲ KBS ‘끝까지 사랑’

에밀리는 "어떻게 시아버지를 그렇게 내쫓아?"라며 치를 떤다. 수창은 집에서 쫓겨난 뒤 가영에게 "걔는 대체 우리한테 왜 그러는 거야?"라며 답답함을 호소한다.

제혁은 현기를 따로 불러 "오늘 니 외삼촌 뵙고 왔다. 너도 윤정한도 알고 있는 걸 나만 몰랐더구나"라며 말한다. 현기는 "어쩌실 작정이세요?"라고 의중을 묻는다.

셀즈 주주총회와 YB그룹 이사회가 동일한 날에 열린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