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지진 안전성 표시제 획득
상태바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지진 안전성 표시제 획득
  • 한동식 기자
  • 승인 2018.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행정안전부로부터 본관 등 공공건축물 13곳에 대한 ‘지진 안전성 표시제’를 획득하고 건축물별 인증 명판을 설치했다.

내진설계건축물01.jpg
대상지는 본관을 비롯해 수영장과 승마장, 드림파크CC 클럽하우스, 자원화시설 등으로 이들 시설은 지진발생 시 긴급대피장소 및 실내구호소로 활용할 수 있다.

SL공사 관계자는 "공공건축물에 대한 내진성능 평가와 내진보강 사업을 매년 추진하고 지진 안전성 표시제 획득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행정안전부가 시행하는 지진 안전성 표시제는 내진설계가 돼있는 안전 건축물의 정보를 주민들에게 제공하고, 지진 발생 시 안전 확보에 도움을 주기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한동식 기자 dsha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