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호놀룰루시의회 대표단 인천시의회 방문
상태바
미국 호놀룰루시의회 대표단 인천시의회 방문
  • 이창호 기자
  • 승인 2018.11.20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의회는 미국 호놀룰루시의회 어니스트 마틴 의장 등 대표단 4명이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호놀룰루시의회.jpg
이번 호놀룰루시의회 방문은 자매우호도시로서 두 도시 의회의 상호 친선 국제교류 및 상호 우호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이용범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들은 교류 협력과 친선을 위해 인천을 방문한 호놀룰루시의회 대표단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 앞으로 상호 지속적인 교류로 두 도시의 동반성장에 기여할 새로운 성장동력을 이끌어 내자고 강조했다.

이용범 의장은 "2012년 두 도시 의회가 우호교류 협정을 체결한 이래로 경제·사회·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의 기반을 넓혀 가고 있다"며 "호놀룰루시의회 대표단의 방문으로 두 도시의 교류 협력관계는 더욱 굳건해질 것" 이라고 말했다.

대표단은 시의회 예방을 시작으로 21일까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내 송도 홍보관 방문 등의 일정을 진행한다.

시의회는 우리나라 최초 미주 이민의 정착지인 하와이주 호놀룰루시와 의회 차원에서 2012년 11월 19일 우호교류협정을 체결했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