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오상1리-서울교통공사, 일손돕기 등 ‘1사 1촌 자매결연’
상태바
강화군 오상1리-서울교통공사, 일손돕기 등 ‘1사 1촌 자매결연’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8.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내가면 오상1리와 서울교통공사 고객서비스본부는 지난 16일 오상1리 마을회관에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2018112001010007217.jpg
이날 행사에는 김명엽 내가면장, 오재강 서울교통공사 고객서비스본부장, 구본배 오상1리장 및 마을주민 50여 명이 참석했다. 양측은 이번 자매결연을 통해 농번기 일손 돕기, 농산물 직거래, 지역주민 대상 기초검진 의료봉사 등 농촌사랑 실천에 대한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교류를 약속했다.

오재강 본부장은 "이번 1사 1촌 자매결연을 통해 도시와 농촌 간 상생발전과 나눔 실천의 계기를 마련했다"며 "향후 우수한 농산물 직거래 행사 등을 통해 농촌을 이해하고, 오상1리 마을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교류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명엽 내가면장은 "오늘 바쁘신 와중에도 농촌일손돕기와 의료봉사활동을 해주신 서울교통공사 고객서비스본부의 관심과 성원에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이러한 결연사업이 좋은 본보기가 되어 다른 마을에도 확대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