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읍사무소 광장서 2억3천500만 원 목표 ‘사랑의 온도탑’ 제막
상태바
가평읍사무소 광장서 2억3천500만 원 목표 ‘사랑의 온도탑’ 제막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8.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28일 가평읍사무소 광장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본격적인 범군민 희망나눔 캠페인을 시작했다.

2018112801010010336.jpg
이 온도탑은 복지사각지대 이웃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하는 온도계로 이웃돕기 모금사업 목표액의 1%인 235만 원이 모일 때마다 1도씩 온도가 상승해 목표달성시 온도탑이 100도를 가리키게 된다.

군의 올해 모금 목표액은 2억3천500만 원이다. 모금된 성금은 관내 어려운 노인,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한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사랑의 온도탑은 높이 3m, 넓이 1.5m로 제작돼 내년 1월 말까지 2개월간 가평읍 읍내파출소 앞 삼거리 회전교차로 내에 설치 운영된다.

김성기 군수는 "온도탑이 1도씩 오를 때마다 군민의 온정도 함께 오르고 이웃에게 희망도 전할 것"이라며 "나눔으로 행복한 가평이 될 수 있도록 희망나눔 대장정에 군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