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도시철 ‘골드라인’ 내년 7월 개통 준비 착착
상태바
김포도시철 ‘골드라인’ 내년 7월 개통 준비 착착
  • 이정택 기자
  • 승인 2018.12.10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김포.jpg
▲ 사진 = 연합뉴스
김포시는 김포도시철도 ‘골드라인’의 내년 7월 개통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김포와 서울을 이어주는 골드라인은 노반, 전기, 통신, 신호 등 모든 분야의 공사가 올해 10월 최종 완료됐다. 분야별, 공종별 시험 및 종합시험 운행을 위한 전문기관인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철도운영자와의 사전 협의도 지난달 마쳤다.

오는 17∼21일 종합시험을 위한 사전점검을 하고 차량과 지상설비 간 연계 동작시험 등 철도안전법에 따른 점검도 한다.

내년 3월 초까지 차량성능시험(지상설비연계 동작 시험), 3월 11일부터 4월 19일까지 휴일을 제외한 30일간 시설물검증시험이 계획돼 있다.

또 5월 10일부터 개통 전월인 6월 23일까지 영업시운전이 이어진다. 개통일은 내년 4월께 확정된다.

김포도시철도는 ’철도종합시험운행 시행 지침‘ 개정으로 개통 시기의 추가 연장이 우려되기도 했으나 지침 적용에서 배제되면서 내년 7월 개통하게 됐다.

시는 개정 지침의 안전성 강화 방향에 맞춰 사전점검 단계부터 시설물 관리자와 운영자가 직접 참여하도록 했다.

또 열차에 탑승하는 안전원의 투입 시기를 영업시운전이 아닌 시설물검증시험 단계까지 앞당기고, 영업시운전 기간도 당초 30일에서 45일로 대폭 늘려 운영인력의 긴급상황 대응능력을 향상하도록 계획했다. 무인운전의 특성을 고려해 종합관제실에서 이용객의 안전한 승·하차와 승강장 안전문(PSD) 동작상태 등을 명확히 확인할 수 있도록 승강장내 CCTV를 4대로 추가 확대했다.

시 관계자는 "안전과 편리 두 부분을 집중 확인하고 내년 7월 개통에 차질이 없도록 점검절차를 완벽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