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반려동물 전용공원 조성 …2019년 3월 개방
상태바
김포시, 반려동물 전용공원 조성 …2019년 3월 개방
  • 이정택 기자
  • 승인 2018.12.18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는 민선7기 공약사항으로 추진 중인 반려동물 전용공원을 하성근린공원(태산패밀리파크) 내 조성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김포,-반려동물-전용공원-조성.jpg
이곳은 시 최초의 반려동물 전용공원으로, 총 사업비 1억5천만 원 중 도비 50%를 지원받아 조성됐다. 공원 면적은 2천301㎡로 관리소, 격리장, 배변장, 음수전, 테이블 및 벤치 등의 편의시설을 갖췄다. 또 소형견과 대형견의 안전사고를 막기 위해 각각의 공간을 분리해 설치했으며, 팥배나무 및 주목 등 다양한 수목을 식재해 방문객에게 사시사철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는 반려동물 전용공원의 안전한 관리를 위해 CCTV 등을 추가로 설치하고, 김포시설관리공단에 이관 절차를 거쳐 내년 3월 시민에게 개방한다는 방침이다.

공원녹지과 관계자는 "사람과 동물이 더불어 행복할 수 있는 반려동물 전용공원 조성으로 보다 다양한 공원서비스를 제공,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여가생활에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