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와 인천신용보증재단 설맞이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상태바
인천시와 인천신용보증재단 설맞이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 홍봄 기자
  • 승인 2019.0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와 인천신용보증재단은 설 명절을 앞두고 소기업·소상공인에게 150억 원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20일 인천신용보증재단에 따르면 이번 자금은 지역 소기업·소상공인들이 명절 특수를 맞아 일시적 자금난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근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등 경영환경이 지속적으로 악화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과 상인들을 지원하기 위한 성격이다.

자금지원이 필요한 소기업·소상공인들은 가까운 지점에 방문해 상담받거나 인천신용보증재단(☎1577-3790)에 문의하면 된다.

조현석 이사장은 "지역 내 소기업·소상공인들이 자금 지원에서 소외되지 않고 적기에 지원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보증상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