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민간어린이집 원장 등 200여 명 최저임금에 맞춘 보육료 현실화 촉구
상태바
인천 민간어린이집 원장 등 200여 명 최저임금에 맞춘 보육료 현실화 촉구
  • 한동식 기자
  • 승인 2019.01.23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민간분과위원회는 22일 인천시청 앞 미래광장에서 민간어린이집 원장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보육료 현실화 촉구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들은 성명서를 통해 "민간어린이집은 정부를 대신해 영유아 보육을 담당하고, 개인이 투자해 공공성을 실행하는 민관 거버넌스 형태의 교육기관"이라며 "정부는 더 이상 보육사업을 유지하기 불가능할 정도의 예산을 책정해 개인 차입 없이는 급여지급도 어려운 실정"이라고 호소했다.

한동식 기자 dsha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