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아파트 붕괴, 처참하게 와르르 극적으로 발견되기를, 대만 '페인트 깡통' 건물 오명
상태바
터키 아파트 붕괴, 처참하게 와르르 극적으로 발견되기를, 대만 '페인트 깡통' 건물 오명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키 아파트 붕괴, 처참하게 와르르 '극적인 생존'을 바랄 뿐... 대만 '깡통건물' 오명도

터키에서 아파트 붕괴 사고가 일어났다.

6일 오후 4시께 터키 이스탄불의 8층짜리 아파트가 붕괴했다. 거주민 40여 명이 있던 아파트였다.

photo_1549592290.jpg
▲ 터키 아파트 붕괴 (KBS)

현재까지 터키 아파트 붕괴 현장에서 생존자 구조가 한창인 가운데, 해당 건물에 불법 공사가 있었다는 점이 알려지며 논란이 되는 중이다.

특히 잔해 속에서 극적으로 목숨을 구한 8세 여자아이의 사연, 주민들이 모여 생존을 기도하는 장면, 아직도 잔해 속 살아있을지 모르는 생존자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해에는 서울 상도동의 한 유치원 건물이 붕괴 위험에 휩싸인 바 있었다.

또 과거 대만 화롄지역에서 발생한 지진 당시 한 건물이 무너져 내렸는데, 건물 외벽에서는 페인트 통 등이 수십개 발견되며 '깡통건물'이라는 오명에쌓였다.

지난해 말에는 러시아에서 가스 폭발로 건물이 무너져 내리기도 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