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청년 활동공간 ‘원미 청(년) 정(점) 구역’ 운영
상태바
부천시, 청년 활동공간 ‘원미 청(년) 정(점) 구역’ 운영
  • 최두환 기자
  • 승인 2019.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는 청년 활동공간 ‘원미 청(년) 정(점) 구역’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2019021101010001730.jpg
오는 19일 공식적으로 개소할 원미도서관의 ‘원미청정구역’은 시가 문화체육관광부의 공공도서관 특성화서비스 지원사업에 선정돼 원미도서관에 조성한 메이커 스페이스다. 부천시 청년이라면 누구나 서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체험·작업할 수 있는 공간으로 체험 및 작업실, 공유부엌, 동아리 및 청년회의실 등을 갖추고 있다.

개소식은 장덕천 시장과 청년, 내빈이 함께 하는 현판식을 시작으로 청년연주단의 현악4중주 공연, 일자리 상담, 청년에게 말 걸기 등 청년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특히 3D프린팅, 패션디자인 가죽공예, 드론 기술 및 활용 프로그램을 통해 메이커 스페이스로서 첫걸음을 내딛게 된다.

앞으로 원미청정구역에서는 관내 대학 등 지역 자원을 활용해 청년 진로를 위한 취·창업 활동을 지원하며, 청년들을 메이커로 육성하기 위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이용한 다양한 창작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원미청정구역 개소식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소식 당일 프로그램은 사전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