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4차 산업 중심 판교테크노밸리 벤치마킹
상태바
안승남 구리시장, 4차 산업 중심 판교테크노밸리 벤치마킹
  • 윤덕신 기자
  • 승인 2019.02.18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최근 안승남 시장이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대한민국 테크노밸리의 중심 판교테크노밸리를 방문해 조성사례 및 스타트업 생태계를 벤치마킹하고, 혁신사업의 접목 방안을 강구했다고 17일 밝혔다.

2019021801010004376.jpg
 안 시장은 방문단 일행과 제2판교테크노밸리 홍보관에서 홍보영상을 관람하고 브리핑 이어 판교 제1테크노밸리 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를 방문해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판교클러스터팀으로부터 판교 제1테크노밸리 현황 소개를 청취했다. 특히 판교 제1테크노밸리를 방문한 안 시장은 스타트업 생태계를 견학하고 성공적인 운영 방법에 대해 세심한 관심을 표했다.

 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를 방문한 안 시장 일행은 성남산업진흥원 직원의 안내로 기업 지원을 위한 혁신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는 경기콘텐츠코리아랩과 경기문화창조 허브시설을 견학했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창업자가 아이디어만 있으면 이를 제품화하고 판로를 열어 주는 일련의 모든 활동을 지원하고, 기업을 위한 특허·법률·통역 등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안승남 시장은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사업도 지역 특색에 맞는 특화사업을 발굴해 경쟁력 있는 기업 유치와 함께 창업자들을 위한 엔젤펀드를 조성하는 등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가며 활기찬 경제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타산지석(他山之石)으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